인천경제청, 송도·영종·청라국제도시 건축공사장 안전점검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 등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 6월 한 달 동안 실시

등록 2020.06.02 12:41수정 2020.06.02 12:41
0
원고료로 응원
a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 인천경제청

 
인천경제자유구역청(청장 이원재)은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 등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6월 중에 송도·영종·청라국제도시 내 건축 공사장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송도 지역은 59곳의 건축 공사장에 대해 시공사가 1차 자체점검을 실시한 뒤 결과를 취합해 조처할 계획이다. 영종은 지난 1일부터 12일까지 193곳, 청라는 오는 8일부터 16일까지 22곳의 건축 공사장에 대해 각각 안전점검이 실시된다.  

집중점검 사항은 △공사장의 우기 대비 안전관리계획서 수립 △안전관리조직 정비 △수방자재와 펌프 등 장비 가동여부 △타워크레인 안전점검 △기초지반 및 절토부 △비탈면 관리상태 △옹벽 및 석축 등이다.  

인천경제청은 안전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하도록 조처하고, 긴급 안전조처가 필요한 사항은 공사를 중지하도록 할 계획이다. 

이원재 인천경제청장은 "이번 점검에서 안전에 취약한 건축현장의 타워크레인, 수방자재 가동상태 등을 꼼꼼히 살피도록 해 공사 관계자의 안전의식을 고취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상식이 통하는 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오늘 하루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조국 잡으려다 사면초가... 독이 된 윤석열의 입
  2. 2 윤석열 최악의 시나리오
  3. 3 고 최숙현 동료들 "팀닥터가 '자살하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4. 4 '세계1위 한국라면' 보도의 깜짝 놀랄 반전
  5. 5 유별나게 꼿꼿... 지금 윤석열의 태도가 의미하는 것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