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코로나192642화

대전시, 코로나19 86번~90번 확진자 동선 공개

둔산전자타운·보리밥집·경하호텔사우나 등에서 감염 추정... 86번 감염경로는 조사 중

등록 2020.06.23 13:57수정 2020.06.23 13:57
0
원고료로 응원
대전시가 23일 발생한 코로나19 86번·87번·88번·89번·90번의 이동 동선을 공개했다.

대전시 발표에 따르면, 86번 확진자는 서구 변동에 거주하는 60대 남성이다. 이 확진자의 정확한 감염경로는 조사 중이다.

이 확진자는 지난 16일 자신의 차량을 이용해 서구 정림동 무지개보석사우나를 방문했다. 그는 1층 식당에서 식사를 하기도 했다. 17일 다시 무지개보석사우나에 갔고, 변동 뷔페기사식당에서 점심식사를 했다.

18일의 동선은 현재 조사 중이며, 19일에는 유성구 도안동 코끼리약국과 충남 논산시 연산일대를 방문했다. 20일에는 서구 정림동 정림스토어와 도마동 우래정식당을 방문했고, 21일 다시 정림동과 공주시 일원을 방문했다.

22일 서구보건소에서 검체 채취 후 서구 용촌동 밭에 다녀온 뒤, 자택에 격리 중 23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 확진자의 접촉자는 3명으로 자가 격리 중이며, 자세한 감염경로와 이동동선에 대해 심층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87번 확진자는 서구 흑석동에 거주하는 60대 남성으로, 탄방동 둔산전자타운에서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 그는 지난 12일 버스를 이용해 둔산전자타운 627호를 방문했고, 13일과 15일, 16일, 17일에는 종일 자택에 머물렀다. 14일 동선은 조사 중이다. 18일에는 서구 가수원동 서강의원과 은아약국을 방문했고, 19일 다시 둔산전자타운 627호와 1층 성복전자를 방문했다.

20일 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했으나 검사를 받지 못했고, 21일 자택에 머문 뒤 22일 서구보건소에서 검사를 받고, 자가 격리 중 23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88번 확진자는 중구 용두동에 거주하는 60대 여성으로, 둔산전자타운에서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 그는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자택에 머물렀고, 18일 지하철을 이용해 둔산전자타운 627호를 방문했다. 19일 지하철을 이용해 용문동 윤내과의원과 동민약국을 방문했고, 20일에는 지하철을 이용해 둔산동 캠코캐피탈타워 1층 예식장을 방문했다.

21일에는 자택에 머물렀고, 22일 중구 문화동 새서울내과영상의학과의원과 이화당약국을 방문한 뒤, 중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고, 315번 버스를 이용해 귀가했다. 이후 자가 격리 중 23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 확진자와의 접촉자는 5명으로 검사예정이며, 자가 격리 조치됐다.

89번 확진자는 유성구 상대동에 거주하는 50대 남성으로, 14일 오후 1시부터 2시까지 방문한 유성구 경하온천호텔 남성사우나에서 코로나바이러스에 노출된 것으로 파악됐다. 이 사우나는 둔산전자타운 사무실 대표인 79번 확진자가 방문한 곳이다.

그는 15일 자신의 차량을 이용해 중구 태평동 하나은행 태평동 지점을 방문한 뒤, 유성구 장대동 유성고속버스터미널을 거쳐 고속버스로 자신의 실생활지인 서울로 이동했다.

16일부터 18일까지 서울에 머문 그는 19일 KTX를 이용해 대전역으로 돌아와 장대동 만수불고기, 하나마켓, 서구 월평동 아일랜드 등을 방문했다. 이때 그는 선배차량과 친구차량을 이용했다. 20일에는 접촉자가 없어 동선이 공개되지 않았다.

21일에는 유성구 구암동 유성면옥을 방문했고, 22일 유성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 검체 채취 후 자가 격리 중이다가 23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 확진자와의 접촉자는 2명으로 자가격리 중이다.

90번 확진자는 서구 정림동에 거주하는 60대 여성으로, 지난 17일 84번 확진자(둔산전자타운 사무실 방문자)를 탄방동 옛날보리밥집에서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 확진자는 지난 20일과 21일 종일 자택에 머물렀고, 22일 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703번과 301번 버스를 이용해 방문, 검사를 받았다. 다시 604번과 703번 버스를 이용해 귀가하여 자가 격리 중 23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 확진자와의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날 확진판정을 받은 확진자들은 모두 오늘 중으로 충남대병원에 입원 예정이다.

다음은 대전시가 공개한 코로나19 86번·87번·88번·89번·90번의 이동 동선이다.
  

대전시가 공개한 코로나19 86번 확진자의 이동 동선. ⓒ 대전시


   

대전시가 공개한 코로나19 90번 확진자의 이동 동선. ⓒ 댖



    

대전시가 공개한 코로나19 89번 확진자의 이동 동선. ⓒ 대전시

 

대전시가 공개한 코로나19 88번 확진자의 이동 동선. ⓒ 대전시


   

대전시가 공개한 코로나19 87번 확진자의 이동 동선. ⓒ 대전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향나무는 자기를 찍는 도끼에게 향을 묻혀 준다.

AD

AD

인기기사

  1. 1 "아파트 2층 찾는 사람은 없어요" 알지만 샀습니다
  2. 2 윤석열 부인 김건희의 '미대' 미스터리
  3. 3 "그래도 남편은 살아왔잖냐"... 비밀 단톡방의 슬픔
  4. 4 "농촌에 쓰레기 쌓아 수천억 버는 사람들, 이건 미친짓"
  5. 5 다단계 사기면 어때? 위험천만 '힙 투자' 빠진 사람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