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감염경로 미확인 확진자 2명 발생, 오늘만 4명째

서구 월평동 거주 70대와 관저동 거주 40대... 대전 확진자 126명 째

등록 2020.07.02 19:33수정 2020.07.02 19:33
0
원고료로 응원

대전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사진은 대전 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 ⓒ 오마이뉴스 장재완

 
대전에서 2일 오후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이날 오전 발생한 2명을 포함 모두 4명째다. 특히 이날 발생한 4명의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아직 파악되지 않고 있다.

대전시는 이날 오후 6시 현재 125번과 126번 코로나19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125번 확진자는 서구 월평동에 거주하는 70대다. 지난 달 19일부터 기침과 식욕부진의 증상이 발현되어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2일 확진 판정됐다.

126번 확진자는 서구 관저동에 거주하는 40대다. 이 확진자는 지난 달 26일부터 기침과 식욕부진의 증상이 발현되어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2일 확진 판정됐다. 이 두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아직 파악되지 않았으며, 현재 역학 조사 중이다.

이로써, 7월 2일 대전시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총 126명(해외입국자 16명 포함)이 됐다.

125번 확진자와 126번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역학조사 중이며 동선이 파악되면 대전시 홈페이지를 통해 이동경로가 공개될 예정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향나무는 자기를 찍는 도끼에게 향을 묻혀 준다.

AD

AD

인기기사

  1. 1 7월에 군 전역했습니다, 전화로 휴가연장 해봤습니다
  2. 2 암인 줄도 모르고... 죽어가는 순간, 곶감이 저를 살렸습니다
  3. 3 제주 함덕해수욕장에서 바다거북 1830마리를 구했습니다
  4. 4 가구당 1300만원 배당... 섬마을 장고도의 기막힌 기본소득
  5. 5 "경비실서 택배 찾아가달라"는 전화, 그 부부를 의심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