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독립운동가 단체 "'친일파' 백선엽 대전현충원 안장 취소해야"

25개 단체 연합 "독립운동가와 후손에게 상처"

등록 2020.07.12 12:04수정 2020.07.12 12:32
10
원고료로 응원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25개 독립운동가 선양단체 연합인 '항일독립선열선양단체연합'은 12일 정부가 고(故) 백선엽 장군의 국립대전현충원 안장을 취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항일독립선열선양단체연합은 "6·25 공로가 인정된다고 독립군을 토벌한 친일파를 국립현충원에 안장하는 것이 나라다운 나라인가"라며 "진정 나라를 위해 살아온 영웅이었다면 조용히 선산에 묻히기를 권고한다"고 말했다.

이어 "국립현충원 안장을 고집해 나라에 분란을 일으키고 독립운동가와 후손에게 상처 주지 말기를 부탁한다"며 "국가보훈처는 현행법이라는 무책임한 논리로 국민감정을 외면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백 장군은 10일 오후 11시 4분께 100세를 일기로 별세했다. 고인은 15일 국립대전현충원 장군 2묘역에 안장될 예정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10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AD

AD

인기기사

  1. 1 영동에서 사라진 '박덕흠 사퇴 요구 현수막'... 누가?
  2. 2 '입학만 해준다면'... 아이폰 뿌리는 대학, 영업사원 된 교수
  3. 3 쌀 나눠줬다고 살해된 경주시민들... 참혹한 사건
  4. 4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이낙연 - 이재명 1.1%p차 초접전... 홍준표 4위
  5. 5 '왜 자꾸 수유리로 불러요?'... 푸대접 속상했던 주민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