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코로나193068화

[충남] 31일 코로나19 확진자 6명 추가 발생

천안에서만 6명... 8월 확진자 수 149명 기록

등록 2020.09.01 09:34수정 2020.09.01 09:34
0
원고료로 응원
 

31일 충남도에서 6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는데 모두 천안지역 확진자다. 천안시홈페이지 갈무리 ⓒ 천안시

 
천안에서 31일 오후 194번(50대·충남339) 확진자가 발생했다.

31일 하루 동안 충남도에서는 오후 7시 기준 천안에서만 총 6명의 확진자가 추가됐다.

현재까지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천안141번의 접촉자인 194번은 자가격리 중 31일 천안시동남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코로나19 검사를 실시, 확진판정을 받아 같은 날 천안의료원에 입원했다.

천안에서 발생한 6명 중 190(충남335), 191(충남336), 192(충남337), 193번(충남338)번 등 60대가 4명으로 가장 많았고, 189번(충남334)과 194번(충남339)은 70대와 50대다.

천안에서는 26일 9명, 27일 4명, 28일 3명, 29일 3명, 30일 5명, 31일 6명 등 확진자가 꾸준하게 발생하고 있어 지역사회 감염이 유행 단계에 접어들었다는 진단도 나오고 있다.

여기에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깜깜이 확진자도 계속 증가해 방역당국이 초기 역학조사에 애를 먹는 중이다.

이와 관련해 천안시는 31일 역학조사관을 기존의 3명에서 7명으로 늘리고, 선별진료소에서 일할 기간제근로자 33명을 추가로 채용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충남도에서는 8월 들어 총 149명의 확진자가 발생해 발생건수가 많았던 2월(21~) 63명과 3월 68명을 합한 131명을 훌쩍 넘어섰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충천뉴스라인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지역 소식을 생생하게 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해 언론의 중앙화를 막아보고 싶은 마음에 문을 두드립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아파트 2층 찾는 사람은 없어요" 알지만 샀습니다
  2. 2 윤석열 부인 김건희의 '미대' 미스터리
  3. 3 "그래도 남편은 살아왔잖냐"... 비밀 단톡방의 슬픔
  4. 4 "농촌에 쓰레기 쌓아 수천억 버는 사람들, 이건 미친짓"
  5. 5 다단계 사기면 어때? 위험천만 '힙 투자' 빠진 사람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