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국방부 "북한, 우리 어업지도원 총격 후 시신 불태워"

북한 당국에 해명과 책임자 처벌 촉구... "엄중히 경고"

등록 2020.09.24 11:32수정 2020.09.24 11:33
3
원고료로 응원
 
a

안영호 합참작전본부장이 24일 오전 국방부에서 서해 최북단 소연평도에서 실종된 공무원과 관련한 입장문을 발표하고 있다. 국방부는 이날 발표에서 "우리 군은 다양한 첩보를 정밀 분석한 결과, 북한이 북측 해역에서 발견된 우리 국민(소연평도 실종자)에 대해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불태우는 만행을 저질렀음을 확인했다"며 "북한의 해명과 책임자 처벌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2020.9.24 ⓒ 연합뉴스

 
국방부는 지난 21일 서해 북단 소연평도 인근에서 실종된 해양수산부부 소속 어업지도 공무원 A씨는 북한군의 총격으로 사살되었다고 24일 밝혔다.  

안영호 합동참모본부 작전본부장은 이날 오전 국방부 브리핑실에서 "우리 군은 지난 21일 낮 13시경 소연평도 남방 1.2마일 해상에서 해양수산부 소속 어업지도선 선원 1명이 실종됐다는 상황을 해양경찰청으로부터 접수했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안 본부장은 "다양한 첩보를 정밀 분석한 결과, 북한이 북측 해역에서 발견된 우리 국민에 대해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불태우는 만행을 저질렀음을 확인하였다"라고 말했다.

안 본부장은 "우리 군은 북한의 이러한 만행을 강력히 규탄하고, 이에 대한 북한의 해명과 책임자 처벌을 강력히 촉구한다"면서 "우리 국민을 대상으로 저지른 만행에 따른 모든 책임은 북한에 있음을 엄중히 경고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1일 해양수산부 소속 어업지도선 선원 A 씨가 소연평도 남방 2km 지점에서 실종했다는 신고가 해양경찰에 접수됐다.

A씨와 함께 어업지도선에 탔던 선원들은 같은 날 오전 11시 30분쯤 A 씨가 보이지 않자 선내와 인근 해상을 수색했고, 찾지 못하자 해양경찰에 실종신고를 했다.

앞서 정보 당국은 A씨가 월북을 시도하다 북측의 총격으로 숨졌다는 사실을 파악한 것으로 알려졌다. 합참의 이날 발표는 정보 당국이 파악한 사실관계를 재확인한 것이다.

A씨는 목포 소재 서해어업지도관리단 소속 해양수산서기(8급)로 알려졌다. 2000년 이후 북한군에 의해 우리 민간인이 사망한 사건은 지난 2008년 금강산 관광객 박왕자씨 피격 사건과 2010년 연평도 포격 사건 이후 10년 만이다.

다음은 국방부 발표 전문이다.

우리 군은 지난 9월 21일 낮 13시경, 소연평도 남방 1.2마일 해상에서 해양수산부 소속 어업지도선 선원 1명이 실종되었다는 상황을 해양경찰청으로부터 접수하였습니다.

실종된 어업지도공무원 A씨는 지난 9월 21일 소연평도 인근 해상 어업지도선에서 어업지도 업무를 수행 중이었습니다.

우리 군은 다양한 첩보를 정밀 분석한 결과, 북한이 북측 해역에서 발견된 우리 국민에 대해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불태우는 만행을 저질렀음을 확인하였습니다.

우리 군은 북한의 이러한 만행을 강력히 규탄하고, 이에 대한 북한의 해명과 책임자 처벌을 강력히 촉구한다.

아울러, 우리 국민을 대상으로 저지른 만행에 따른 모든 책임은 북한에 있음을 엄중히 경고한다.

2020.9.24. 대한민국 국방부
댓글3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김도균 기자입니다. 어둠을 지키는 전선의 초병처럼, 저도 두 눈 부릅뜨고 권력을 감시하는 충실한 'Watchdog'이 되겠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조국이 이렇게 반격할 줄은 몰랐을 거다
  2. 2 윤석열 총장은 우선 부끄러운 줄 아십시오
  3. 3 상속세 폭탄? 이재용에게 오히려 기회다
  4. 4 '박근혜 7시간' 기자 뭐하나 했더니... 아베의 질투
  5. 5 [오마이포토] 류호정 의원 1인시위 바라보는 문재인 대통령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