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 코로나19 추가 감염... 해외입국 내국인 확진자

등록 2020.09.28 23:01수정 2020.09.28 23:01
0
원고료로 응원

ⓒ 오마이뉴스


충남 서산서 28일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지난 15일 24번째 감염자 이후 13일 만의 추가 확진자 발생으로 지역 누적 확진자는 모두 25명으로 늘었다.

서산시에 따르면 확진자 A씨는 지난 26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40대 내국인이며, 해외 입국자 지침에 따라 지난 27일 서산시 보건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진단검사를 실시했다.

하지만, 1차 검사 결과 '미결정'으로 2차 검사를 실시했으며, 28일 오후 6시 30분 최종 무증상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입국 당시에도 무증상으로 공항에서 방역 콜밴을 이용해, 회사 내 자가격리 장소 입소 후 서산시 보건소에서 검사를 받았다.

서산시에 따르면 확진자 A씨는 외부와 차단된 자가격리장소에서 철저히 격리돼 생활해 왔기 때문에, 별도의 접촉자와 동선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확진자 A씨는 충청·중앙3 생활치료센터인 아산 경찰 인재개발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며, 서산시는 세부사항과 동선 등에 대해서 역학조사 중으로, 결과가 나오는 대로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해외 입국자 내국인 추가 확진자 발생과 관련해 맹정호 서산시장은 29일 오전 8시 40분 비대면 긴급 브리핑을 열 예정이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AD

AD

인기기사

  1. 1 "왜 진중권을 두둔하세요?" 제자의 당황스러운 공격
  2. 2 연예인과 정치인이 무조건 찾는다는 사찰, 부산에 이런 곳이
  3. 3 부하에게 살해당한 연대장
  4. 4 "고소하니 합의하자고..." 어느 날 사라진 유튜버, 망가진 그의 삶
  5. 5 한국은 되고 유럽은 안 되는 이유, '가디언'의 적나라한 지적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