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곡동 은곡마을 우체국 내년 신설

박진 의원, 지속적으로 우체국 설치 타당성 설명... 우체국 설계 위한 용역 진행중

등록 2020.09.30 16:03수정 2020.09.30 16:03
0
원고료로 응원
국민의힘 박진 의원(강남을)은 지역내 세곡동 주민들의 숙원사항인 은곡마을 우체국이 내년 9월 신설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우정사업본부가 박진 의원실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은곡마을 우체국(강남구 세곡동 550번지)은 2019년 8월 토지 취득, 12월 설계비 예산이 편성됐으며, 올해 9월부터 12월까지 우체국 설계를 위한 용역이 진행되고 있다.

은곡마을 우체국은 전체 토지면적 896㎡에 연면적 400㎡ 내외로 내년 3월부터 본격적인 공사가 착수될 예정이다. 총 사업비는 설계비 4천만 원, 공사비 8억 원이 투입되며 완공 시 우편과 금융 업무를 원스톱으로 진행할 수 있게 된다.

박진 의원은 지난 총선 당시 은곡마을 우체국 신설을 공약으로 내세웠고 당선 이후에는 서울시장, 강남구청장, 강남우체국장을 직접 만나 우체국 등 금융시설과 편의시설이 없어 불편을 겪고 있는 세곡동 지역 상황을 설명하고 우체국 설치의 타당성을 설명해 왔다.

박진 의원은 "세곡동 강남보금자리지구 주민들은 그동안 우체국과 은행이 없어 주민들이 수서동까지 가서 우편을 보내거나 금융업무를 보는 불편함을 겪어 왔는데 내년 9월 은곡마을 우체국이 신설된다면 이런 불편이 해소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정부와 지자체 및 서울지방우정청과 우정사업본부 등 관련 기관과 지속적으로 협의하며 우체국 신설이 순조롭게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강남내일신문 게재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강남내일신문이라는 지역신문에서 활동하는 기자입니다. 지역신문이다 보니 활동지역이 강남으로 한정되어 있어 많은 정보나 소식을 알려드리지 못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공감하는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아파트 어떻게 지어지는지 알면 놀랍니다
  2. 2 "코로나19는 기획됐다"... 프랑스 뒤흔든 문제적 다큐
  3. 3 서울시, "10인 이상 집회 금지" 24일부터 사실상 3단계 실시
  4. 4 반격 나선 민주당 "주호영 부정부패 용의자같은 저주, 품격 떨어져"
  5. 5 아들은 자수 후 1년만에 자살... 만석지기 집안의 파멸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