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민주당 지지층의 이낙연·이재명 선호도 격차, 12%p→5%p

[한국갤럽] 차기지도자 선호도조사, 이재명 20%-이낙연 17%-안철수 4%... 원희룡 첫 순위권 진입

등록 2020.10.16 11:16수정 2020.10.16 11:17
8
원고료로 응원
a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사진 왼쪽)과 이재명 경기도지사(오른쪽). ⓒ 오마이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6일 발표된 여론조사기관 한국갤럽의 차기 정치지도자 선호도 조사에서 20%를 기록해 1위 자리를 지켰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7%로 그 뒤를 이었다. 이 지사가 지난 8월 조사에서 이 대표를 앞선 뒤 3개월 연속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는 셈이다.  

한국갤럽이 지난 13~15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1명(응답률 18%)에게 "앞으로 우리나라를 이끌어갈 정치지도자, 즉 다음번 대통령감으로는 누가 좋다고 생각하시냐"고 자유응답으로 물은 결과다. 그 결과, 이재명 지사가 20%, 이낙연 대표가 17%,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4%, 윤석열 검찰총장 3%, 홍준표 무소속 의원 2%, 원희룡 제주지사 1% 순으로 나타났다. 그 외 인물(1.0% 미만 20여 명)을 택한 응답은 7%였고, 46%는 특정인을 답하지 않았다.

지난달 조사 결과와 비교하면, 이재명 지사와 이낙연 대표에 대한 선호도는 각각 2%p, 4%p 하락했다. 반면 윤석열 총장·홍준표 의원과 동률을 기록했던 안철수 대표의 선호도는 전달 조사 대비 1%p 상승하면서 야권 대권주자 중 선두로 나섰다. 최근 대권 도전을 선언한 원희룡 지사가 순위권에 처음으로 포함된 것도 눈에 띈다. 원 지사는 순위권에 이름을 올린 이들 중 유일한 국민의힘 소속 정치인이다.

이재명-이낙연, 당내 경선시 우열 가르기 더 어려워졌다

응답자 특성별로 보면, 민주당 지지층의 변화가 눈에 띈다. 이번 조사에서 이 지사에 대한 민주당 지지층의 선호도는 31%, 이 대표에 대한 민주당 지지층의 선호도는 36%로 집계됐다. 지난 9월 조사 땐 이 지사에 대한 민주당 지지층의 선호도는 28%, 이 대표에 대한 민주당 지지층의 선호도는 40%였다.

즉, 두 사람에 대한 민주당 지지층의 선호도 격차(12%p→5%p)가 크게 좁혀진 셈이다. 대선 후보가 당내 경선을 통해 선출된다는 점을 감안하면 이 지사와 이 대표 간 우열을 가르기가 더 어려워졌다는 점을 알 수 있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 2022년 대선에서 현 정권 유지를 위해 여당 후보가 당선돼야 한다는 응답은 44%, 현 정권 교체를 위해 야당 후보가 당선돼야 한다는 응답은 39%였다. 17%는 모름/응답거절 등으로 의견을 유보했다.

지난달 같은 조사와 비교하면 '정권 유지'를 택한 응답이 3%p 감소했고 의견을 유보한 응답이 반대로 3%p 상승했다. '정권 교체'를 택한 응답은 전월 대비 변화가 없었다. 응답자 특성별로 보면, 중도층에선 '정권 유지(41%)' 응답과 '정권 교체(42%)' 응답이 팽팽했다. 지지정당이 없는 무당층에선 '정권 교체(45%)' 응답이 '정권 유지(20%)' 응답을 앞섰다.

이번 조사는 전화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한국갤럽 홈페이지 및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댓글8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AD

AD

인기기사

  1. 1 [전문] "존재감 없음"... "검찰 대응 수월"... '판사 불법사찰' 문건 공개
  2. 2 윤석열 총장의 위기, 자업자득이다
  3. 3 윤석열 검찰총장님, 이런 과거가 있습니다
  4. 4 '사법농단' 알렸던 이탄희 "판사사찰, 양승태 때와 같은 일"
  5. 5 판사 출신 이수진 "위헌적 사찰문건, 윤석열 탄핵해야"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