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신사동 CJ텔레닉스 직원 코로나19 양성

17일 현재 근무자 중 총 18명 확진... 정밀 역학조사 중

등록 2020.10.18 13:54수정 2020.10.18 14:59
0
원고료로 응원
서울 강남구 신사동 소재 CJ텔레닉스'(압구정로30길 45) 직원 1명이 지난 17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강남구에 따르면 세곡동 주민은 집단감염이 발생한 관내 신사동 소재 'CJ텔레닉스' 직원으로 강남구보건소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강남구는 15일 타 지역에서 첫 확진을 받은 'CJ텔레닉스' 직원과 같은 층 사무실에서 근무한 103명에 대한 검체검사 결과, 17일 오후 현재 강남구민 1명을 포함해 총 18명이 양성 판정을, 84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1명이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강남구는 추가 접촉자 파악을 위해 서울시와 합동으로 정밀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한편, 강남구는 17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CJ텔레닉스' 직원을 포함 2명이 발생해 총 누적 확진자는 288명이 됐다. 개포동 주민은 타 지역 확진자와 접촉 후 기침 증상으로 서초구보건소에서 확진 받아 강남구보건소로 이첩됐다.

정순균 강남구청장은 "구민 여러분께서는 전국적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조정됐지만, 아직 안심할 수준은 아니라는 방역 당국의 경고를 명심하셔서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와 같은 방역수칙을 생활화해주시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덧붙이는 글 강남내일신문 게재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강남내일신문이라는 지역신문에서 활동하는 기자입니다. 지역신문이다 보니 활동지역이 강남으로 한정되어 있어 많은 정보나 소식을 알려드리지 못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공감하는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윤석열 검찰총장님, 이런 과거가 있습니다
  2. 2 수백채 다주택자 '0원'... 깜짝놀랄 종부세의 진실
  3. 3 '찐 트럼프들'의 반란? 코로나 사망 세계 1위 도시의 비극
  4. 4 판사 출신 이수진 "위헌적 사찰문건, 윤석열 탄핵해야"
  5. 5 참으로 옹색한 검찰, 항소 이유가 기가 막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