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코로나193301화

[대전] '감염경로 미확인'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

서구 거주 40대... 누적확진자 수 431명으로 늘어

등록 2020.10.26 22:50수정 2020.10.26 22:51
0
원고료로 응원
a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대치2동 주민센터 긴급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는 장면(자료사진). ⓒ 이희훈

 
대전에서 26일 밤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이로써 대전지역 누적확진자 수는 총 431명(해외입국장 36명)이 됐다.

대전시에 따르면, 431번 확진자는 서구에 거주하는 40대로 지난 24일부터 발열 등의 증상이 나타나 26일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

이 확진자의 감염 경로는 현재까지 파악되지 못했으며, 역학조사 중이다.

한편, 대전에서는 이날 코로나19 확진을 받고 치료 중이던 70대가 사망했다. 이 사망자는 입원 전부터 고혈압, 당뇨, 천식 등 기저질환이 있는 고령환자로, 지난 19일 천안에서 위독한 상태로 이송되어 치료 중이이었다. 이 사망자의 감염경로 역시 현재까지 파악되지 않았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향나무는 자기를 찍는 도끼에게 향을 묻혀 준다.

AD

AD

인기기사

  1. 1 공교롭고도 낯뜨거운 '윤석열 단독'
  2. 2 박근혜 탄핵 후에도, 매년 100억 받으며 돈 쌓는 이 재단
  3. 3 15년 걸린다더니... 단 3일만에 쌍용천 뒤덮은 초록물의 의미
  4. 4 로고만 싹 잘라내고... '상습 표절' 손씨, 오마이뉴스 사진도 도용
  5. 5 [단독] '검찰 직접수사 완전폐지' 흐지부지? 여당 내 반대 기류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