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21일 야간 코로나19 확진자 4명 발생

천안과 아산 각 2명... 선문대 관련 확진자 3명

등록 2020.11.22 11:05수정 2020.11.22 11:05
0
원고료로 응원
21일 야간 충남도 천안(2명)과 아산(2명)에서 총 4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4명 중 3명은 선문대학교 관련 확진자다.

천안시에 따르면 불당동에 거주하는 10대 A씨가 21일 서북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의뢰한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아 충남 779번(천안 419번) 확진자로 기록됐다.

충남 779번은 천안 397번의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20대인 충남 780번(아산117)과 781번(아산118)도 선문대학교 관련 확진자로 20일 아산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의뢰했고, 21일 야간 양성 판정을 받았다.

3명의 확진자는 모두 천안의료원에 입원했다.

천안 782번(천안420) 확진자는 21일 해외에서 입국한 50대의 내국인으로 서북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통해 검사를 의뢰한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아산생활치료센터에 입소했다.

11월 들어(21일 자정) 충남도에서는 총 232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지역별로는 ▲천안 151명 ▲아산 53명 ▲서산 17명 ▲보령 3명 ▲공주 3명 ▲예산 1명 ▲태안 1명 ▲논산 1명 ▲홍성 1명 ▲금산 1명 등이다.

충남도에서는 총 782명의 확진자가 발생해 이중 8명이 사망하고 612명이 격리에서 해제돼 162명이 입원치료 중이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충청뉴스라인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지역 소식을 생생하게 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해 언론의 중앙화를 막아보고 싶은 마음에 문을 두드립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방송사 오디션 8강 진출했지만... 3만원 받았습니다
  2. 2 "개미들 돈 버는 건 거품 덕... 올해 안에 주식시장에서 나와야"
  3. 3 거기 사람 묻혀 있다... 한라시멘트의 끔찍한 과거
  4. 4 왜 안방에서 연예인의 외도와 성생활까지 봐야하죠?
  5. 5 리얼돌 수입 허가한 법원이 내세운 근거 4가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