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22일 오전 코로나19 확진자 4명 신규 발생

천안 2명, 서산과 논산 각 1명

등록 2020.11.22 13:43수정 2020.11.22 13:43
0
원고료로 응원
22일 오전 11시 기준 충남도에서 4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지역별로는 서산 1명, 논산 1명, 천안 2명이다.

방역 당국에 따르면 충남 783번은 서산 44번 확진자로 지난 9일 해외에서 입국한 50대 내국인이다. 충남 783번 확진자는 입국 당시 인천공항검역소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21일 서산시보건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충남보건환경연구원에 해제 전 검사를 의뢰한 결과 22일 오전 12시 10분 양성판정을 받고 아산생활치료센터에 입소했다. 자가격리 중 확진으로 거주지 외 동선이나 추가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논산에서는 전북 확진자와 관련된 40대가 논산시보건소에서 검사를 의뢰한 결과 22일 양성판정을 받고 천안의료원에 입원 충남 784번(논산 26) 확진자로 기록됐다.

11월 들어 논산에서는 지난 14일에 이어 2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충남 785번과 786번은 천안 421번과 422번 확진자로 2명 모두 20대다. 이들은 충남 736번, 775번의 접촉자로 각각 분류돼 21일 서북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고, 22일 오전 양성 판정을 받아 아산생활치료센터에 입소했다.

21일 정오 기준 충남도에서는 총 236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지역별로는 ▲천안 153명 ▲아산 53명 ▲서산 18명 ▲보령 3명 ▲공주 3명 ▲논산 2명 ▲예산 1명 ▲태안 1명  ▲홍성 1명 ▲금산 1명 등이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충청뉴스라인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지역 소식을 생생하게 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해 언론의 중앙화를 막아보고 싶은 마음에 문을 두드립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공교롭고도 낯뜨거운 '윤석열 단독'
  2. 2 박근혜 탄핵 후에도, 매년 100억 받으며 돈 쌓는 이 재단
  3. 3 15년 걸린다더니... 단 3일만에 쌍용천 뒤덮은 초록물의 의미
  4. 4 로고만 싹 잘라내고... '상습 표절' 손씨, 오마이뉴스 사진도 도용
  5. 5 [단독] '검찰 직접수사 완전폐지' 흐지부지? 여당 내 반대 기류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