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이천시 시민단체, 친일청산 표지석 제막식

이인직·서정주 시비는 철거 후 매장... 표지석에 친일행정 교훈 기록

등록 2020.11.27 18:23수정 2020.11.27 20:10
1
원고료로 응원
 

경기 이천시 관내 시민사회단체인 미래이천시민연대, 이천시독립운동기념사업회, 이천역사문화연구회, 이천거북놀이보존회는 지난 26일 설봉공원 문학동산에서 이인직 문학비 철거 표지석 제막식을 거행했다. ⓒ 이천시

   
경기 이천시 관내 시민사회단체인 미래이천시민연대, 이천시독립운동기념사업회, 이천역사문화연구회, 이천거북놀이보존회는 지난 26일 설봉공원 문학동산에서 이인직 문학비 철거 표지석 제막식을 거행했다.

친일작가 문학비가 설치되어 있던 자리에는 그들의 친일행적이 기록되어 있는 표지석을 설치, 부끄러운 역사를 되풀이하지 않게 교훈으로 삼도록 했다.

제막식 행사에 참여한 미래이천시민연대 김동승 공동의장은 "시민들의 뜻에 따라 빠르게 친일문학비 철거를 진행해준 이천시에 감사 드린다"며 "항상 시민의 뜻에 귀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이천시민들의 깨어있는 시민의식에 감사하다"며 "시민사회와 함께 이천시가 친일청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날 행사는 11월 24일 2단계로 격상된 코로나19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최소한의 인원이 참석해 진행되었다.

이들 단체는 지난 9일 이 자리에서 친일 문화재 청산 퍼포먼스를 진행한 후 엄태준 이천시장에게 친일작가 문학비 철거 요청서를 전달한 바 있다.

시민들의 뜻을 받아들여 이천시는 최근 문학동산에 설치되어 있는 이인직 문학비와 서정주 시비를 철거했다. 철거방식은 문학비를 산산조각내어 땅속에 매장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경기 이천시 관내 시민사회단체인 미래이천시민연대, 이천시독립운동기념사업회, 이천역사문화연구회, 이천거북놀이보존회는 지난 26일 설봉공원 문학동산에서 이인직 문학비 철거 표지석 제막식을 거행했다. ⓒ 이천시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AD

AD

인기기사

  1. 1 공교롭고도 낯뜨거운 '윤석열 단독'
  2. 2 박근혜 탄핵 후에도, 매년 100억 받으며 돈 쌓는 이 재단
  3. 3 15년 걸린다더니... 단 3일만에 쌍용천 뒤덮은 초록물의 의미
  4. 4 로고만 싹 잘라내고... '상습 표절' 손씨, 오마이뉴스 사진도 도용
  5. 5 [단독] '검찰 직접수사 완전폐지' 흐지부지? 여당 내 반대 기류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