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다자녀 셋째 이후 학생에 입학준비물 지원

1인당 30만원 지원... 교육비 부담 경감

등록 2021.02.24 14:56수정 2021.02.24 14:56
0
원고료로 응원
a

경상남도교육청. ⓒ 윤성효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다자녀 가정의 셋째 이후 학생에게 입학준비물품 구입비를 지원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교육청은 초‧중‧고‧특수학교에 입학하는 다자녀 학생 8000여 명에게 1인당 30만원씩 입학지원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출산 또는 입양으로 셋 이상 자녀를 양육하는 가정의 자녀 중 셋째 이후의 신입생이며, 학생이 입학하는 학교로 신청하면 된다.

1~2차에 걸쳐 신청접수를 받으며 1차 신청 기간은 입학 후 3월12일까지로 3월말에 지원하며, 2차 신청 기간은 3월 15일부터 31일까지로 4월말에 지원할 계획이다.

황둘숙 교육청 재정복지과장은 "입학준비물품 구입비의 신속한 지원을 통해 다자녀 가정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 완화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피범벅 화장실 혼자 닦은 언니, 얼마나 무서웠을까
  2. 2 이재명 지사의 '이 발언'... 내 눈과 귀를 의심했다
  3. 3 세월호 보상금으로 차 바꿨다? 우리 모습을 보세요
  4. 4 불타는 국회의원 모형... 문 대통령은 이 말 꼭 들으십시오
  5. 5 웃자고 만들었는데 3100% 상승, 도지코인이 뭐길래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