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양승조 코로나19 확진... "피눈물 나는 절박함으로..."

24일까지 자가격리... "대신해 선거운동을"

등록 2022.05.18 06:34수정 2022.05.18 09:06
0
원고료로 응원
 
a

양승조 더불어민주당 충남도지사 후보(오른쪽) ⓒ 양승조 충남도지사 후보 선대위

 
양승조 더불어민주당 충남도지사 후보가 17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양 후보는 이날 오후 코로나19 증상이 의심돼 바로 PCR(유전자증폭) 검사를 했고, 양성 판정이 나오자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격리에 들어갔다.

양 후보는 "도민 여러분께 걱정을 끼쳐드려 죄송하다, 직접 찾아뵙지 못해 송구하다"고 밝혔다. 

이어 "민선 8기 충남도지사의 열의와 의지는 SNS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도민 여러분에게 충분히 전달하도록 노력하겠다"며 "도민 여러분들께서 저를 대신하여 선거운동을 해주시길 간곡하게 호소드린다"고 강조했다.

아래는 양 후보의 SNS 전문.

페친 여러분! 충남 도민 여러분! 방금 제가 코로나19에 확진되었습니다. 도민 여러분께 걱정을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일주일 동안 선거운동을 제대로 못하고 대면접촉을 못한다 생각하니 기가 막히고, 코가 막힐 일입니다.

오늘 중앙일보 여론조사에서 제가 상대후보보다 4.3% 앞서는 조사가 나와 용기를 내 선거운동에 나설 각오였는데!                    

페친 여러분! 도민 여러분! 저를 대신하여 선거운동을 해주시겠습니까! 간곡하게 호소드립니다. 피눈물 나는 절박한 심정으로 저 양승조가 부탁드립니다.

민선 8기 충남도정을 향한 열의와 의지는 SNS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도민 여러분에게 충분히 전달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우보천리 (牛步千里). 소걸음으로 천리를 가듯 천천히, 우직하게 가려고 합니다. 말은 느리지만 취재는 빠른 충청도가 생활권입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곤두박질' 윤 대통령, 지지율 올릴 뜻밖의 묘수
  2. 2 기사 보고 답답해... 저도 용산 대통령실까지 걸어갔습니다
  3. 3 복귀하자마자 날벼락... 윤 대통령 부정평가 70% 찍다
  4. 4 [단독] '김건희 표절' 피해 현직교수 "국민대가 도둑질 방치"
  5. 5 [단독] 한동훈 일가 '스펙공동체' 의혹, 연세대 본조사 착수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