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재 기자가 집에서 4대강 백서 작업을 하고 있다.

4 /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