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 시위대가..." 세월호 엄마들 경찰에 신고한 한국당 특조위원 - 오마이뉴스 모바일

"여기 시위대가..." 세월호 엄마들 경찰에 신고한 한국당 특조위원

등록 2019.12.24 18:44수정 2019.12.24 18:47
1
세월호 엄마들이 자유한국당 추천을 받은 김기수 특조위원 임명을 막진 못했지만, 첫 출근은 결사적으로 막아냈다.

보수 유튜브매체 프리덤뉴스 대표인 김기수 위원은 "나는 공무수행하러 왔다, 위원회 업무방해"라고 하더니 급기야 직접 전화로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관들이 현장에 출동했지만, 길을 열기엔 역부족이었고 결국 김 위원은 발길을 돌렸다.

관련기사 : "나를 밟고 가라"는 세월호 엄마, 경찰에 신고한 김기수 http://omn.kr/1m3wi

관련기사

관련기사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