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트랙 재판 출석한 황교안 “불면의 시간 보내고 있다” - 오마이뉴스 모바일

패스트트랙 재판 출석한 황교안 “불면의 시간 보내고 있다”

등록 2020.09.21 14:30수정 2020.09.21 14:30
1
20대 국회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처리 과정에서 특수공무집행 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황교안 전 자유한국당(현 국민의힘) 대표가 21일 오후 서울 양천구 남부지방법원에서 열린 첫 공판에 출석했다.

이날 황 전 대표는 심경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요즘 불면의 시간을 보내고 있다. 정치는 답답하고 국민들께는 죄스럽다”며 “자세한 이야기는 법정에서 하겠다”고 말한 뒤 법정으로 향했다.

관련기사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