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사회ㆍ종교단체, ‘전국노동자대회 불허’ 규탄 - 오마이뉴스 모바일

시민사회ㆍ종교단체, ‘전국노동자대회 불허’ 규탄

등록 2022.06.29 14:39수정 2022.06.29 14:57
1
민주노총과 시민사회ㆍ종교단체 회원들이 29일 오전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인근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는 7월 2일 예정된 민주노총 전국노동자대회를 불허한 윤석열 정부를 규탄하며 집회 시위를 보장할 것을 촉구했다.

관련기사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