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야구 제전 순천에서 열린다

‘제74회 전국대학야구선수권대회’ 14일간, 32개팀 기량 뽐내

등록 2019.08.09 13:44수정 2019.08.09 13:44
0
비채택
실시간 글
  • 이 글은 오마이뉴스가 정식기사로 채택하지 않은 글(또는 검토 전 글)입니다.
  • 오마이뉴스 에디터가 검토하지 않았거나, 채택되지 않은 글에 대한 책임은 글쓴이에 있습니다.
 

전국대학야구 대진표대학야구 패권을 다투는 선수권대회 대진표 ⓒ 순천시 체육회

  제74회 전국대학야구선수권대회가 오는 12일(월)부터 전국 32개 대학야구팀 선수와 감독, 임원 10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평생체육도시 순천에서 펼쳐진다고 관계자는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대회 개최지인 순천시 팔마야구장은 2017년에 준공해 초, 중, 고교, 대학야구 선수단의 겨울철 전지훈련지로 각광을 받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제52회 대통령기 전국대학야구대회, 유소년 야구대회 등 많은 대회가 치러지고 있다고 한다.

한국대학야구연맹이 주최하는 선수권대회는 올해 74회째로 오는 8월 12일 부터 25일까지 14일간 뜨거운 경쟁을 하게 된다.
 
오는 12일 오전 9시 인하대와 유원대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24일에 결승전이 치러질 예정이며, 8월 26일 개최되는 2020 프로야구 신인드래프트를 앞두고 열리는 마지막대회인 만큼 선수들 간 열띤 경기를 통해 프로야구 스카웃 팀에 이목이 집중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금번 대회를 통해 각 대학 기량이 우수한 선수들은 26일 개최되는 신인드래프트에 출전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고, 향후 각 프로구단 선수로 스카웃 되어 프로팀에서 활동하게 된다


순천시 관계자는 "여름철 경기가 진행되는 만큼 무더위로 인해 선수들의 건강관리에 힘써줄 것을 당부하며, 시설 및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경기일정과 결과는 한국대학야구연맹 홈페이지(www.kubf.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이 글은 오마이뉴스가 정식기사로 채택하지 않은 글(또는 검토 전 글)입니다.
  • 오마이뉴스 에디터가 검토하지 않았거나, 채택되지 않은 글에 대한 책임은 글쓴이에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금기를 건드린 조국, 고맙다
  2. 2 "재학생 개XX들"... 연대 첫 조국 집회, 다수는 중장년층
  3. 3 "조국은 소시오패스"... 지상파 방송서 '폭발'한 표창원 의원
  4. 4 "겁박"... '나경원 아들 의혹' 보도한 KBS 기자의 한숨
  5. 5 유튜브에 뜬 '황교안 아들 의혹'... 언론들, 뜨끔하겠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