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안동=연합뉴스) 김효중 기자 = 경북 안동경찰서는 아무 이유 없이 할머니 3명을 마구 때려 상처를 입힌 혐의로 A(59)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4일 오후 6시께 안동 시내 한 폐교 정자에 있던 B(74)씨에게 다가가 갑자기 막걸리를 붓고 얼굴, 허리 등을 마구 때렸다.

또 옆에서 말리던 C(82)씨와 D(74)씨에게도 주먹을 휘둘러 상처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상처가 심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술에 취한 상태로 파출소에 붙잡혀 온 A씨는 이곳에서도 경찰관에게 욕을 하며 소란을 피웠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kimh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