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남도의회,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열어.
 경남도의회,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열어.
ⓒ 경남도의회

관련사진보기

 
경상남도의회는 29일 3·15의거와 4·19혁명 유공자를 위문하고,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를 개최하였다.

이날 김지수 의장, 이옥선 기획행정위원장, 안주생 경남동부보훈지청장 등은 창원시에 거주하는 4․19혁명 유공자 김남영씨, 3․15의거 유공자 윤철원씨 댁을 방문하여 '국가유공자의 집' 명패를 부착하고,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김지수 의장은 "마산에서 일어난 3·15의거는 우리나라 현대사 최초의 민주화운동이며, 이를 도화선으로 촉발된 4·19혁명은 우리나라 민주주의의 큰 이정표가 되었다"고 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