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은수미 성남시장
 은수미 성남시장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성남시가 "성남형 버스 준공영제" 확대 시행을 결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앞서 시는 은수미 성남시장의 교통소외 지역에 대한 대중교통 복지 확대 의지에 따라 교통소외지역에 관심을 집중해왔다. 이에 교통복지를 함께 누린다는 의미의 누리버스와 밤 11시부터 새벽 4시까지 '반딧불이'를 상징하는 반디심야버스도 운행 중이다. 

이에 추가로 복정고교 경유 노선으로 변경되는 331번(10대)과 성남하이테크밸리~강남 방면 신설 예정인 광역버스 노선(10대)이 신규 배치하며 기존 교통소외지역을 운행하는 누리버스 3개 노선이 각 1대씩 증차된다. 

성남형 버스 준공영제 정책은 지난 5월 8개 특화노선 누리버스 3개 노선 27대, 반디버스 2개 노선 8대, 초기신도시 3개 노선 34대에 총 69대를 대상으로 시행했다. 

확대 시행시 2개 노선 23대가 추가 확충되어 10개 특화노선, 누리버스 3개 노선 30대, 반디버스 2개 노선 8대, 초기신도시 5개 노선 54대등 모두 92대가 각각 운행된다. 
 
 대중교통과-성남시 331번 노선도
 대중교통과-성남시 331번 노선도
ⓒ 성남시

관련사진보기

 
정책 확대 시행으로 추가 투입되는 사업비는 국토교통부 도시형 교통모델 공모 선정에 따른 국비 확보 예산 절감분을 활용하게 된다. 국비 예산은 '19년 13억원, '20년부터는 약 20억 원이 예상되며, 누리버스 및 반디버스의 적자분 50%에 해당된다.

변경된 331번 노선은 오는 8월 26일 월요일부터 운행될 예정이다. 성남하이테크밸리~강남역 방면 광역노선은 2019년 하반기부터 운행을 시작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의 협의를 추진할 계획이다. 

오는 8월 26일 누리3번 추가 증차 투입을 시작으로 차량 출고시점에 맞춰 누리1번, 누리2번에 순차적으로 투입 운행하여 기존 누리버스도 배차간격을 단축해 보다 안정적인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성남시 대중교통과장은 "이번 노선 확충으로 산성동․신흥동 일대에서의 복정고교 통학 및 근로자 집중지역의 출․퇴근 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내년에도 성남형 버스 준공영제의 확대 정책을 펼쳐 성남에서는 대중교통 사각지대의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 경기 미디어리포트에도 송고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