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북미 실무협상' 북한대표단, 스웨덴 북한대사관서 출발 (스톡홀름=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북미 실무협상을 위해 스웨덴을 찾은 북한 대표단이 4일(현지시간) 스톡홀름 외곽 북한대사관에서 나가고 있다. 권정근 전 외무성 미국 담당 국장으로 추정되는 인물과 정남혁 북한 미국연구소 연구사 등 6명은 북미 예비접촉이 예정된 이날 오전 9시40분께 북한대사관에서 나와 검정색 승합차를 타고 출발했다. 2019.10.4
▲ "북미 실무협상" 북한대표단, 스웨덴 북한대사관서 출발 (스톡홀름=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북미 실무협상을 위해 스웨덴을 찾은 북한 대표단이 4일(현지시간) 스톡홀름 외곽 북한대사관에서 나가고 있다. 권정근 전 외무성 미국 담당 국장으로 추정되는 인물과 정남혁 북한 미국연구소 연구사 등 6명은 북미 예비접촉이 예정된 이날 오전 9시40분께 북한대사관에서 나와 검정색 승합차를 타고 출발했다. 2019.10.4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스톡홀름 북미 실무협상장 시설 내 성조기와 인공기 (스톡홀름=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스웨덴 스톡홀름 외곽 리딩외에 있는 콘퍼런스 시설 '빌라 엘비크 스트란드' (Villa Elfvik Strand) 내부에 소형 성조기, 인공기, 스웨덴 국기가 놓여있다. 한 스웨덴 매체는 북미가 4일(현지시간) 예비접촉에 이어 5일 실무협상을 이곳에서 한다고 보도했다. 2019.10.4
▲ 스톡홀름 북미 실무협상장 시설 내 성조기와 인공기 (스톡홀름=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스웨덴 스톡홀름 외곽 리딩외에 있는 콘퍼런스 시설 "빌라 엘비크 스트란드" (Villa Elfvik Strand) 내부에 소형 성조기, 인공기, 스웨덴 국기가 놓여있다. 한 스웨덴 매체는 북미가 4일(현지시간) 예비접촉에 이어 5일 실무협상을 이곳에서 한다고 보도했다. 2019.10.4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북미가 4일 오전(현지시각) 협상 테이블에 마주앉았다. 지난 2월 말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렸던 북미 정상회담이 성과 없이 결렬된 지 7개월여 만이다.

이날 북미는 스웨덴 스톡홀름 외곽 리딩고 섬에 있는 콘퍼런스 시설 '빌라 엘비크 스트란드(Villa Elfvik Strand)'에서 예비접촉을 진행했다. 예비접촉에는 마크 램버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와 권정근 전 외무성 미국국장이 대표로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분위기는 우호적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실무협상에 앞서 진행된 사전 만남 성격인 이날 예비접촉에서 북미는 협상 의제 등 구체적 내용보다는 향후 실무회담 일정과 행정성 협의만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예비접촉은 한 차례 만남으로 종료됐으며, 시간 역시 길지 않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예비접촉을 통해 양측은 실무협상을 예정대로 5일 하루 일정으로 개최키로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논의 진척 상황에 따라 협상이 당초 예정보다 길어질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다.

스티븐 비건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와 김명길 북한 외무성 순회대사가 참석하는 실무협상은 5일 오전(현지시각) 같은 장소에서 시작될 예정이다.

<로이터>통신은 비건 대표가 이날 오후 스톡홀름에서 그의 카운터파트인 켄트 해슈테트 스웨덴 대북특사와 만났다고 보도했다.

또 미국의 소리(VOA)에 따르면 이날 비건 대표는 앨리슨 후커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한반도 보좌관 등과 함께 스웨덴 외무부에서 약 1시간 30분가량 머문 뒤 떠난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도균 기자입니다. 어둠을 지키는 전선의 초병처럼, 저도 두 눈 부릅뜨고 권력을 감시하는 충실한 'Watchdog'이 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