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난 1월 9일 덕양구 화정동에 위치한 '28청춘창업소'를 방문해 청년 사장·예비창업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난 1월 9일 덕양구 화정동에 위치한 "28청춘창업소"를 방문해 청년 사장·예비창업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난 1월 9일 덕양구 화정동에 위치한 '28청춘창업소'를 방문해 청년 사장·예비창업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28청춘창업소'는 고양시 최초로 덕양구 화정동 덕양구청 옆 빈 공터를 활용해 42개 콘테이너 박스로 조성한 청년창업 공간이다. 지난해 11월에 문을 열었고, 1월 현재 28개 청년기업이 입주해 있다.

이날 행사에는 △애완견 마우스피스를 제작하는 '아나프니' △레고 타입 블록화분을 제작하는 '블록가든' △한복 실루엣을 담은 아동복을 선보인 '사봉당' 등 약 20여 명의 28청춘창업소 입주 기업인들이 참석했다.

이재준 시장은 "어떻게 반려견 입에 물릴 마우스피스를 생각해낼 수 있었냐"며 감탄했다. 이 시장은 "이런 젊은이들이 고양시와 대한민국을 이끌어나갈 미래이고, 28청년창업소는 이들이 마음껏 꿈을 펼칠 보금자리가 돼줄 것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청년 대표들은 청년창업 장소를 마련해 준 고양시에 감사하다며 △청년기업들이 기업 간 협업할 수 있는 시스템 △청년기업에 대한 더 많은 지원과 교육 프로그램을 요청 △시제품에 대해 판매할 수 있는 판로 등을 요청했다.

이 시장은 "미래를 이끌어갈 청년기업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킨텍스·꽃박람회 등과 연계해 28청춘창업소가 운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고양시에서 추진하는 성사혁신지구·창릉신도시 내 청년창업센터·백석 요진 복합시설 등과도 연계해 인근 서울의 창업청년들까지 유입할 수 있는 청년창업도시의 요람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정기영 '마크투' 대표는 "강남에서 소프트웨어 개발을 하다 고양시로 와서 기업 활동을 하게 되었는데, 기업하기에 너무 좋은 도시"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난 1월 9일 덕양구 화정동에 위치한 '28청춘창업소'를 방문해 청년 사장·예비창업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난 1월 9일 덕양구 화정동에 위치한 "28청춘창업소"를 방문해 청년 사장·예비창업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