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언론현엽단체 대표자 회의 28일 오전 서울 중구 언론노조 회의실에서 언론현업단체 대표자들이 모여 2020년 총선미디이어감시연대 출범을 결정했다.
▲ 언론현엽단체 대표자 회의 28일 오전 서울 중구 언론노조 회의실에서 언론현업단체 대표자들이 모여 2020년 총선미디이어감시연대 출범을 결정했다.
ⓒ 김철관

관련사진보기

 
4.15총선을 앞두고 언론현업시민단체들이 2020년 총선 미디어감시연대를 발족키로 결정했다.

민주언론시민연합, 언론노조, PD연합회, 인터넷기자협회, 방송기자연합회 등 언론현업노동단체 대표들은 28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18층 전국언론노조 회의실에서 대표자회의를 통해 '2020년 총선 미디어감시연대'를 출범키로 했다.

회의에서는 4.15총선보도준칙 제정과 총선기간 신문, 방송, 인터넷, 유튜브 등을 대상으로 모니터를 해 발표키로 했다. 오는 2월 17일 오전 11시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공식 출범을 알릴 예정이다.

이날 '2020년 총선 미디어감시연대' 공동대표로 정연우 민주언론시민연합 상임대표, 오정훈 전국언론노조위원장, 김동훈 한국기자협회 회장 등 3인을 결정했다.

2020년 총선 미디어감시연대에는 민주언론시민연합, 한국기자협회, 한국PD연합회, 전국언론노동조합, 한국인터넷기자협회, 한국방송기자연합회, 동아자유언론수호투쟁위원회, 새언론포럼, 언론개혁시민연대, 자유언론실천재단,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 언론소비자주권행동, 80년해직언론인협의회, 한국언론정보학회, 표현의자유와언론탄압공동대책위원회 등이 참여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문화와 미디어에 관심이 많다. 현재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