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시는 4월 2일 관내 호텔 소노캄고양과 안심숙소 이용 업무협약을 체결해 해외입국자 가족들을 대상으로 안심숙소 서비스를 실시한다.
 고양시는 4월 2일 관내 호텔 소노캄고양과 안심숙소 이용 업무협약을 체결해 해외입국자 가족들을 대상으로 안심숙소 서비스를 실시한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2일 관내 호텔 소노캄고양(본부장 이병천)과 안심숙소 이용 업무협약(MOU)을 체결해 해외입국자 가족들을 대상으로 안심숙소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는 4월 1일부터 내·외국인, 지역에 관계없이 모든 해외 입국자들에 대해 2주 동안 자가격리가 의무화됨에 따른 조처다.

고양시는 해외입국자 가족의 2차 감염 예방을 위해 입국자를 본인 집에 자가격리하고, 가족들은 다른 숙소를 이용하게 해 실질적인 자가격리가 가능하도록 했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고양시 관내 특급호텔인 소노캄고양의 숙박료가 정가 대비 최대 80%가 할인된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방심하면 작은 구멍에 둑이 무너질 수 있다"면서 "해외입국자는 더 철저한 자가격리로, 시민 모두는 훨씬 더 강력한 사회적·물리적 거리두기로 추가적인 지역사회 감염을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고양시는 4월 1일부터 킨텍스 캠핑장을 활용해 모든 해외입국자들에게 의무검사를 실시하는 '워킹스루 선별진료소'를 운영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