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도시재생종합정보체계 누리집 갈무리
 도시재생종합정보체계 누리집 갈무리
ⓒ 도시재생종합정보체계

관련사진보기

 
도시재생 분야의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 공모가 6월 12일부터 시작된다. '예비사회적기업'이란 몇 가지 인증요건을 충족하지 못해 현재 사회적기업 인증을 받지 못하는 기업을 육성·지원해 사회적기업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돕는 제도이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가 주관하는 이번 공모사업에서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되면 고용노동부와 지자체가 추진하는 일자리 창출사업 인건비, 전문인력 인건비, 사업 개발비 지원 등 재정 지원 사업에 대한 참여자격이 부여된다.

또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이 소규모재생사업에 지원기관으로 참여할 경우, 사업 선정 시 가점이 부여되며 주택도시기금 수요자중심형 융자를 위한 HUG 보증 심사에서도 가점이 부여되고 융자 한도도 상향될 수 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도시재생 분야)으로 지정받으려면 도시재생 분야에서 취약계층에게 사회서비스 또는 일자리 제공, 지역사회 공헌을 통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등 사회적 목적의 실현을 주된 목적으로 영업활동을 수행하고 있어야 한다. 또 민법상 법인·조합, 상법상 회사·합자조합, 공익법인, 비영리단체 등 조직형태 요건도 충족해야 한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정유형은 사회적 목적 실현 형태에 따라 ▴사회서비스제공형 ▴지역사회공헌형 ▴일자리제공형 ▴혼합형 ▴창의혁신형으로 나뉜다.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도시재생분야) 사업 예시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도시재생분야) 사업 예시
ⓒ 국토교통부

관련사진보기

 
신청기간은 6월 12일부터 7월 17일까지 한 달간이며, 사회적기업 통합정보시스템(www.seis.or.kr)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국토부는 서류검토와 현장실사, 평가위원회의 심사 등 필요한 절차를 거쳐 9월초에 예비사회적기업을 지정할 계획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사회적기업통합정보시스템 또는 도시재생종합정보체계 누리집(www.city.go.kr) 공지사항에 게시된 공고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도시재생역량과 조성균 과장은 "사회적경제 주체는 사회적 목적을 실현하면서 지역에 일자리도 창출하기 때문에 도시재생사업의 효과를 주민들이 체감하게 하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면서 "이번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도시재생분야) 공모에 소셜벤쳐를 비롯한 사회적 목적 실현을 추구하는 다양한 기업들의 많은 관심과 응모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