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25일 용인시청 시장실에서 백군기 용인시장이 박용주 경기동부보훈지청장에게 국가유공자 명패를 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25일 용인시청 시장실에서 백군기 용인시장이 박용주 경기동부보훈지청장에게 국가유공자 명패를 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 용인시

관련사진보기

 
백군기 경기도 용인시장이 6·25전쟁 기념일을 맞아 국가유공자 명패를 받았다. 

백 시장은 지난 25일 시청 시장실에서 박용주 경기동부보훈지청장에게 직접 국가유공자 명패를 받았다. 

백 시장은 "6.25전쟁 70주년을 맞은 뜻 깊은 날에 용인시를 대표해 직접 국가유공자 명패를 받아 매우 영광"이라고 말했다.

제21대 육군 제3야전군 사령관을 역임한 백 시장은 보국훈장을 받은 국가유공자다. 백 시장의 부친도 6.25전쟁에 참전해 전사한 국가유공자다.

한편, 국가보훈처는 2018년부터 시행해 온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의 일환으로 올해 용인시 4977명의 국가유공자에게 명패를 전달할 방침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