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시의 유기견 산책체험봉사는 7월 1일부터 1회 2시간씩 매일 두 차례에 나뉘어 실시된다. 단순 산책에 그치치 않고 봉사 참여자에게 애견산책 에티켓 교육을 병행 실시하며, 서정대학교 애완동물학과 대학생들의 재능기부로 운영될 예정이다.
 고양시의 유기견 산책체험봉사는 7월 1일부터 1회 2시간씩 매일 두 차례에 나뉘어 실시된다. 단순 산책에 그치치 않고 봉사 참여자에게 애견산책 에티켓 교육을 병행 실시하며, 서정대학교 애완동물학과 대학생들의 재능기부로 운영될 예정이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그동안 폐쇄적으로 운영돼왔던 동물보호센터를 다음달 1일부터 시민들에게 공식 개방하고, 참여가 제한적이었던 자원봉사자 운영도 시민 참여형 '유기견 산책체험봉사'로 확대해 운영할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유기견 산책체험봉사는 7월 1일부터 1회 2시간씩 매일 두 차례에 나뉘어 실시된다. 단순 산책에 그치치 않고 봉사 참여자에게 애견산책 에티켓 교육을 병행 실시하며, 서정대학교 애완동물학과 대학생들의 재능기부로 운영될 예정이다.

유기견 산책체험봉사는 시민 참여 확대로 유기동물에 대한 관심을 증대시켜 입양율을 제고하고자 추진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고양시는 동물보호센터 뒷마당을 간이 애견놀이터로 조성하고, 내부에는 입양 상담 카페를 설치해 시민들이 유기동물과 교감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유기견 산책체험봉사는 중학생 미만 자녀를 둔 시민을 대상으로 한다. 산책 시간은 매일 오전 10~12시, 오후 3~5시. 희망하는 사람은 고양시동물보호센터 카페(http://cafe.daum.net/goyanganimal) 게시글에 댓글로 신청하면 된다.

고등학생 이상은 고양시자원봉사센터를 통해 주말 동물보호센터 청소 봉사를 신청할 수 있다.
 
 고양시는 그동안 폐쇄적으로 운영돼왔던 동물보호센터를 7월 1일부터 시민들에게 개방한다.
 고양시는 그동안 폐쇄적으로 운영돼왔던 동물보호센터를 7월 1일부터 시민들에게 개방한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댓글3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