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기 용인시가 6년 연속 정부재난관리평가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경기 용인시가 6년 연속 정부재난관리평가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경기 용인시가 6년 연속 정부재난관리평가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용인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0년 재난관리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행정안전부장관 표창과 1억 원의 재정 인센티브(특별교부세)를 받는다고 29일 밝혔다.

앞서 용인시는 지난해 재난관리평가 최우수기관에 선정돼 대통령 표창과 3억5000만원의 재정 인센티브를 받았다.

정부는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따라 각 기관의 재난관리 역량을 진단하고 개선하기 위해 지난 2005년부터 매년 재난관리평가를 하고 있다.

올해 재난관리평가에선 전국 325개 재난관리 책임기관(중앙 28곳, 지자체 243곳, 공공기관 54곳)이 평가를 받았다. 용인시는 공통, 예방, 대비, 대응, 복구 등 5개 부문의 역량이 전반적으로 우수평가를 통해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정부 재난관리평가에서 6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최고의 안전도시로 위상을 굳히게 됐다"며 "안전엔 예방이 최고인 만큼 평가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코로나19는 물론 각종 재난을 예방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