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전국민주화운동경남동지회는는 10월 21일 경남도의회 브리핑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전국민주화운동경남동지회는는 10월 21일 경남도의회 브리핑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 경남도의회

관련사진보기

 
전국민주화운동경남동지회는 "민주화운동의 역사정의를 확립하여 민주경남을 건설하자"고 했다.

경남동지회는 21일 경남도의회 브리핑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하루 전날 열린 경남도의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경상남도 민주화운동 관련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가 제정되자, 이를 환영하면서 입장을 발힌 것이다.

이 조례에는 경남에 거주하는 민주화운동 관련자에게 일정금액의 '민주유공수당'을 지급하고, 관련자가 사망하였을 경우 장제비를 지급토록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 조례에 대해, 경남동지회는 "경남 도내에 거주하는 민주화운동의 공헌자, 희생자와 유가족에 대한 예우와 생활안정과 복지를 법적으로 보장하고 실현하게 되었다"고 했다.

경남동지회는 "경남도는 이번 조례 제정의 후속 작업으로서 조례의 목적을 실현할 사업과 예산의 편성과 진행에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이들은 "아무리 좋은 조례를 제정하더라도 구체적인 사업과 예산의 조치가 따르지 못하면 공허한 허상에 불과한 것"이라고 했다.

경남동지회는 "조례가 제정될 수 있도록 직접, 간접적으로 참여하고 지원해주신 경남도민 여러분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올린다"고 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