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코로나19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광주보훈병원
 코로나19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광주보훈병원
ⓒ 국가보훈처

관련사진보기


국가보훈처(처장 황기철)·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이사장 양봉민)은 코로나19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광주 보훈병원이 격리병동 30병상을 확보하고 오는 2월부터 환자를 수용한다고 밝혔다.

국가보훈처에 따르면 지난 14일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광주보훈병원은 중앙사고수습대책본부의 병상 확보 요청에 따라 병동을 확보하고, 음압 시설 공사를 진행하며 감염병 격리병상으로 전환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 코로나19 감염병 전담병원 지정은 보훈공단 소속 전국 보훈병원 중에서는 대구, 대전, 중앙에 이어 네 번째다.

광주보훈병원은 기존 의료 인력을 활용해 감염 환자를 수용하고, 추후 입원환자 수, 의료진 수급 등 상황을 고려하여 단계적으로 가동 병상을 조정한다.

보훈병원 중 가장 최근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중앙보훈병원은 작년 12월 격리병동 120병상을 확보하여 감염 환자를 돌보고 있으며,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삼성국제경영연구소에 코로나19 경증환자 격리 치료시설인 '생활치료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대전보훈병원도 작년 3월과 8월 두 차례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되어 현재까지 확진자를 치료하고 있으며, 대구보훈병원은 작년 2월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바 있다.

보훈공단 양봉민 이사장은 "광주·전남 지역의 감염 환자들이 안전하게 치료받을 수 있도록 공공의료복지기관으로서 책임을 다할 것"이라며 "광주보훈병원 의료진 역시 확진자 치료를 위해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