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의령 정암리 남강변 상공에서 바라 본 하트 모양의 솥바위.
 의령 정암리 남강변 상공에서 바라 본 하트 모양의 솥바위.
ⓒ 의령군청

관련사진보기

 
경남 의령 남강에 있는 '정암(鼎巖) 솥바위'를 항공촬영했더니 하트() 모양을 닮아 있었다.

의령군은 일명 '부자 바위'인 정암 솥바위를 관광객들이 쉽게 위치정보를 알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지번을 부여하기로 하고, 항공촬영을 하다 보니 하트모양의 형태를 닮았다고 20일 밝혔다.

의령군은 "항공촬영 중 우연히 발견한 솥바위는 상공에서 보니 사랑의 마크인 하트 모양이 뚜렷하게 나타나 있으며 남강 상류 쪽 하트의 모양이 조금 큰 비대칭의 하트로 보여지고 있다"고 했다.

의령군은 "코로나19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되어 지역감염의 위험이 없어지면 소원을 비는 사람들뿐만 아니라 사랑하는 연인들의 사랑의 명소로도 각광 받을 수 있도록 홍보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의령 정암리 남강변 상공에서 바라 본 하트 모양의 솥바위
 의령 정암리 남강변 상공에서 바라 본 하트 모양의 솥바위
ⓒ 의령군청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