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지난 추석 충남 청양군에 붙었던 '불효자는 옵니다' 현수막
 지난 추석 충남 청양군에 붙었던 "불효자는 옵니다" 현수막
ⓒ 이재환

관련사진보기

   

지난해 추석 충남 청양군에서는 '불효자는 옵니다'라는 현수막이 걸려 화제가 됐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명절 연휴 기간 동안 고향 방문을 자제할 것을 당부한 것이다. 이 같은 분위기는 올 설에도 이어질 전망이다.

이번에는 예산군이 먼저 나섰다. 예산군은 21일 오는 설 연휴기간 동안 예산군 추모공원에 대한 전면 폐쇄를 예고했다. 예산군은 이날 코로나19 여파로 지난 추석에 이어 올 설에도 예산추모공원을 잠정 폐쇄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폐쇄기간은 설 명절 연휴 기간인 오는 2월 11일부터 14일까지다.

예산군은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 발생하고 있다. 감염경로가 가족, 친지 등 가까운 주변인들과의 접촉에 의한 사례가 많다"며 "지역 사회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선제적으로 추모공원 폐쇄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예산군은 설 직전인 오는 1월 25일부터 2월 10일까지 조상들에게 제사를 지내는 제례실도 참정 폐쇄할 계획이다. 다만, 일반 묘역과 추모관은 설 연휴 직전까지 개방을 해 추모객의 불편을 최소할 방침이다.

예산군 추모공원 관계자는 "안타깝지만 올 설에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추모공원 전면 폐쇄를 결정했다"며 "성묘를 미리하거나, 비대면 온라인 성묘 서비스를 이용해 주시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예산군은 코로나19 확산이 한창이던 지난해 추석 연휴에도 "코로나19를 예방하겠다"며 예산추모공원을 잠정폐쇄한 바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자유주의자. 개인주의자. 이성애자. 윤회론자. 사색가. 타고난 반골. 블로그 미주알고주알( http://fan73.sisain.co.kr/ ) 운영자. 필명 전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