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사회

포토뉴스

 
5월 31일(현지시각) 헝가리 부다페스트 한국 대사관 앞에서 열린 다뉴브강 유람선 추모 촛불집회에서 아나(맨 왼쪽)가 친구들과 함께 고개를 숙이는 한국식 추모를 하고 있다. ⓒ 함상희

5월 31일(현지시각) 헝가리 부다페스트 한국 대사관 앞에서 열린 다뉴브강 유람선 추모 촛불집회에서 헝가리인 십대 소녀 아나와 친구들이 고개를 숙이며 희생자들을 추모하고 있다. 아나는 한국 문화에 대한 존중의 의미로 고개를 숙였다고 밝혔다. 
  
평소 케이팝과 한국어에 관심이 많았다는 아나(카키색 후드 입은 사람)와 친구들은 "이번 사고로 큰 충격을 받았다"며 "피해자 가족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한다"고 말했다. 
 
[오마이포토] ⓒ 함상희
 
5월 31일(현지시각) 헝가리 부다페스트 한국 대사관 앞에서 열린 다뉴브강 유람선 추모 촛불집회에서 아나(맨 왼쪽)가 친구들과 함께 촛불에 불을 붙이고 있다. ⓒ 함상희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클레어 함은 독일에서 활동하는 다큐멘터리 프로듀서, 칼럼니스트및 인권활동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