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번개손

이미선은 예전처럼 스피드로는 타 팀 가드들을 확실하게 압도하지 못하고 있지만 경기의 흐름을 읽는 눈과 빈 공간을 찾아내는 센스는 더욱 날카로워졌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국제농구연맹2008.08.2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투잡, 쓰리잡~ 열심히 사는 초보아빠 슈퍼멍뭉이입니다. https://blog.naver.com/oetet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