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용인시민단체

시민단체 관계자들이 본회의 시작 전부터 미리 용인시의회를 찾아와 4층 의원대기실 복도 앞에서 ‘무상급식 외면하고 용인시민 기만하는 한나라당 각성하라’, ‘아이들 밥그릇 뒤엎는 한나라당 시의원 규탄한다‘ 등의 구호가 적힌 피켓을 들고 침묵시위를 벌이고 있다.

ⓒ김한영2010.09.1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수원을 비롯해 경기지역 뉴스를 취재합니다. 제보 환영.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