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피해자

반복되지 않아야할 일, 직장 내 성희롱 피해자에 대한 불이익 조치

참다못해 성희롱 피해를 알렸는데 나에게 돌아온 건 꽃뱀이라는 수군거림, 조직적인 따돌림이었다. 이런 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길 바라는 마음에서 나는 포기하지 않고 계속 이야기하고있다.

ⓒivanacoi2015.08.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민우회는 1987년 태어나 세상의 색깔들이 다채롭다는 것, 사람들의 생각들이 다양하다는 것, 그 사실이 만들어내는 두근두근한 가능성을 안고, 차별 없이! 평등하게! 공존하는! 세상을 향해 걸어왔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