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자유한국당

이철희 밀치는 권성동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12일 오전 국회 본회의장에서 교섭단체 대표연설 도중 문재인 대통령을 '김정은 수석대변인'에 비유하자,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의원 등이 자리에서 일어나 사과를 요구했다. 자리에서 뛰쳐나온 자유한국당 권성동 의원 등이 이 의원을 밀치고 있다. 자유한국당 정용기 정책위의장과 정양석 원내수석부대표도 보인다.

ⓒ남소연2019.03.1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