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고장자연사건

용기 낸 피해자들

'장자연 사건' 목격자인 동료배우 윤지오씨(왼쪽)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등에 의한 성폭력사건 피해당사자(흐림 처리)가 15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앞에서 열린 검찰 과거사위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등에 의한 성폭력 사건' 및 '고 장자연씨 사건' 진상 규명 촉구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있다.

ⓒ권우성2019.03.1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