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권우성 (kws21)

조국 장관 사퇴 촉구하는 '정교모'

부산대 김성진 한문학과 교수가 19일 오전 청와대 분수대광장에서 "(문 대통령은) 다른 날도 아니고 북한 정권 수립일인 9월 9일에 맞춰 사회주의자 조국을 법무부장관으로 임명했다, 명백히 대한민국의 헌정질서를 유린하려는 의도"라고 주장했다.

ⓒ권우성2019.09.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