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유지영 (alreadyblues)

외노협, 이주인권연대, 이주공동행동이 20일 오후 1시부터 경향신문사 13층 민주노총대회의실에서 주최한 '코로나가 드러내는 인종차별의 민낯 증언대회'서 패널들이 '차별하지 말라'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유지영2020.03.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오마이뉴스 사회부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제보 및 문의사항은 쪽지로 남겨주세요.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