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정민 (gayon)

'프랑스여자' 류아벨

류아벨 배우가 1일 오후 서울 광진구의 한 상영관에서 열린 영화 <프랑스여자> 시사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프랑스여자>는 어디에도 속하지 않는 프랑스 국적의 한국 여자가 과거와 현재, 꿈과 현실, 기억과 환상을 오가며 지나온 삶을 돌아보는 작품이다. 4일 개봉.

ⓒ이정민2020.06.01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