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일본군위안부피해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가 독일 베를린에 설치된 '평화의 소녀상' 철거 명령을 철회시키기 위해 14일 오후 이나영 정의기억연대 이사장과 함께 서울 중구 주한독일대사관을 방문하고 있다.

ⓒ권우성2020.10.1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