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정민 (gayon)

'베르나르다 알바' 닫혔던 문이 열린다!

22일 오후 서울 중구 정동극장에서 열린 2021 정동극장 뮤지컬 <베르나르다 알바> 드레스 리허설에서 출연배우들이 시연을 하고 있다. <베르나르다 알바>는 20세기 스페인의 대표 시인이자 극작가인 페데리코 가르시아 로르카의 '베르나르다 알바의 집'을 원작으로 한 뮤지컬로, 베르나르다 알바가 남편의 8년상을 치르는 동안 다섯 딸들에게 절제된 삶을 강요하는 강압적 통치와 가족들의 욕망, 감정의 소용돌이와 대립이 불러일으키는 파국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1월 22일부터 3월 14일까지 공연.

ⓒ이정민2021.01.22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