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기자 기사쓰기

구석구석에 퍼져 있는 시민의 글이 모여
오마이뉴스를 만듭니다

87,674명의 시민기자가
965,804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나도 기자가 될 수 있다?!
내가 작성한 글이 오마이뉴스에서는 기사가 되고 기자의 명예까지 얻는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 누구나
    시민기자가 될 수 있다!
    별도의 승인절차 없이 본인인증 하나로
    누구나 기자회원이 될 수 있어요.
    시민기자 가입하기
  • 소재불문!
    어떤 기사든 가능하다!
    정치, 사회, 경제부터 여행, 사는 이야기,
    만평·만화, 연재까지 여러분이 쓰는 모든 글이
    기사가 될 수 있어요.
    시민기자 인기글 보러가기
  • 오마이뉴스 메인페이지와
    공식 SNS에 공개!
    편집부의 검토를 거쳐 기사로 채택되면 오마이뉴스 홈페이지에 실리고, 기사에 따라 공식 SNS와 포털사이트에 공유돼요.
  • 기사 채택시
    원고료 지급!
    기사 등급이 높을수록
    더 많은 원고료를 받을 수 있어요.
    원고료 정책 보러가기
  • 좋은기사원고료 지급!독자가 기자에게 주는 원고료를 받을 수 있어요.* 부가세와 일정 수수료를 제외하고 지급됩니다.

시민기자를 소개합니다

우리의 전통예술과 문화, 민속, 역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최신기사국악과 재즈의 만남, "울림 있어... 더 들었음 울었을 수도"

축구 이야기를 전합니다

최신기사한국전 앞둔, 스웨덴을 흔드는 즐라탄

스포츠(특히 축구, 야구, 농구)에 관심이 많습니다

최신기사잘 막다 실수한 세네갈, 일본에 밀려 월드컵 탈락 '쓴 맛'

기사는 어떻게 쓰나요

신규회원의 경우 시민기자 가입을,
일반회원의 경우 기자회원으로 전환하세요.* 기자회원은 실명제로 운영되고 있어 본인인증을 거친 후에 기사를 쓸 수 있습니다.
시민기자 가입하기

내방(my page) 또는 메인의 시민기자 기사쓰기를 클릭해 글을 작성해주세요. 기사쓰기는 PC, 모바일 모두 가능하며, 모바일은 moi를 이용해 글을 작성 후 기사로 전송할 수 있어요.moi 서비스 알아보기

내방(my page) 에서 기사 조회 수,
채택상태, 원고료
등을 확인할 수 있어요.* 모바일앱 이용 시 기사에 대한 알림을 받아볼 수 있어 편리합니다.* 모바일앱 다운로드[Android][ios]

다양한 카테고리

정치, 경제부터 여행, 방송·연예 등
다양한 카테고리로 기사를 작성할 수 있어요

기사 작성할 준비가 되었나요?

일반 형식의 기사는 PC에서 작성 가능합니다. 모바일기사쓰기moi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