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기자 기사쓰기

구석구석에 퍼져 있는 시민의 글이 모여
오마이뉴스를 만듭니다

88,656명의 시민기자가
991,701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나도 기자가 될 수 있다?!
내가 작성한 글이 오마이뉴스에서는 기사가 되고 기자의 명예까지 얻는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 누구나
    시민기자가 될 수 있다!
    별도의 승인절차 없이 본인인증 하나로
    누구나 기자회원이 될 수 있어요.
    시민기자 가입하기
  • 소재불문!
    어떤 기사든 가능하다!
    정치, 사회, 경제부터 여행, 사는 이야기,
    만평·만화, 연재까지 여러분이 쓰는 모든 글이
    기사가 될 수 있어요.
    시민기자 인기글 보러가기
  • 오마이뉴스 메인페이지와
    공식 SNS에 공개!
    편집부의 검토를 거쳐 기사로 채택되면 오마이뉴스 홈페이지에 실리고, 기사에 따라 공식 SNS와 포털사이트에 공유돼요.
  • 기사 채택시
    원고료 지급!
    기사 등급이 높을수록
    더 많은 원고료를 받을 수 있어요.
    원고료 정책 보러가기
  • 좋은기사원고료 지급!독자가 기자에게 주는 원고료를 받을 수 있어요.* 부가세와 일정 수수료를 제외하고 지급됩니다.

시민기자를 소개합니다

뉴스민은 대구경북을 살아가는 노동자, 농민, 빈민, 여성, 장애인, 이주노동자, 청소년, 성소수자 등 핍박받는 민중의 이야기를 전달하는 민중언론입니다.

최신기사예천군의원 폭행 CCTV 공개, 동료 의원들도 지켜만 봤다

영화(독립영화, 다큐멘터리, 주요 영화제, 정책 등등) 분야를 취재하고 있습니다, 각종 제보 환영합니다^^

최신기사부산촬영소 이원화 구상, 영화계는 '긍정' - 기장군은 '발끈'

출판편집일하고 있습니다. 좋은 저자 분들 글 만날 때 행복하고요.

최신기사카페보다는 프라이빗하고 호텔보다는 오픈된

평화통일교육문화센터 교육연구팀장입니다.

최신기사'김용균법' 통과됐어도 촛불을 들 수밖에 없는 이유

기사는 어떻게 쓰나요

신규회원의 경우 시민기자 가입을,
일반회원의 경우 기자회원으로 전환하세요.* 기자회원은 실명제로 운영되고 있어 본인인증을 거친 후에 기사를 쓸 수 있습니다.
시민기자 가입하기

내방(my page) 또는 메인의 시민기자 기사쓰기를 클릭해 글을 작성해주세요. 기사쓰기는 PC, 모바일 모두 가능하며, 모바일은 moi를 이용해 글을 작성 후 기사로 전송할 수 있어요.moi 서비스 알아보기

내방(my page) 에서 기사 조회 수,
채택상태, 원고료
등을 확인할 수 있어요.* 모바일앱 이용 시 기사에 대한 알림을 받아볼 수 있어 편리합니다.* 모바일앱 다운로드[Android][ios]

다양한 카테고리

정치, 경제부터 여행, 방송·연예 등
다양한 카테고리로 기사를 작성할 수 있어요

기사 작성할 준비가 되었나요?

일반 형식의 기사는 PC에서 작성 가능합니다. 모바일기사쓰기moi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