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기자 기사쓰기

구석구석에 퍼져 있는 시민의 글이 모여
오마이뉴스를 만듭니다

90,053명의 시민기자가
1,030,734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나도 기자가 될 수 있다?!
내가 작성한 글이 오마이뉴스에서는 기사가 되고 기자의 명예까지 얻는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 누구나
    시민기자가 될 수 있다!
    별도의 승인절차 없이 본인인증 하나로
    누구나 기자회원이 될 수 있어요.
    시민기자 가입하기
  • 소재불문!
    어떤 기사든 가능하다!
    정치, 사회, 경제부터 여행, 사는 이야기,
    만평·만화, 연재까지 여러분이 쓰는 모든 글이
    기사가 될 수 있어요.
    시민기자 인기글 보러가기
  • 오마이뉴스 메인페이지와
    공식 SNS에 공개!
    편집부의 검토를 거쳐 기사로 채택되면 오마이뉴스 홈페이지에 실리고, 기사에 따라 공식 SNS와 포털사이트에 공유돼요.
  • 기사 채택시
    원고료 지급!
    기사 등급이 높을수록
    더 많은 원고료를 받을 수 있어요.
    원고료 정책 보러가기
  • 좋은기사원고료 지급!독자가 기자에게 주는 원고료를 받을 수 있어요.* 부가세와 일정 수수료를 제외하고 지급됩니다.

시민기자를 소개합니다

평화통일교육문화센터 교육연구팀장입니다.

최신기사이야기가 있는 대전현충원 평화둘레길 걷기

사람들과 사물에 대한 본질적 시각 및 인간 본성에 대한 끊임없는 탐구를 통해 옳고 그름을 좋고 싫음을 진검승부 펼칠 수 있어야하지 않을까... 살아있다는 증거가, 단 한순간의 아쉬움도 없게 그것이 나만의 존재방식이라면

최신기사태풍 3번 맞은 제주, 특별재난지역 선정 안 되는 이유

쌍디와 성장하는 까칠한 워킹맘

최신기사직장에서 소위 1%에 속하는 사람입니다

한국증권신문·공정뉴스 정치사회부 오혁진 기자 입니다. 국회 출입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최신기사채이배 "검찰 갈등 커지면 조국 본인이 사법개혁 걸림돌 될 수도"

기사는 어떻게 쓰나요

신규회원의 경우 시민기자 가입을,
일반회원의 경우 기자회원으로 전환하세요.* 기자회원은 실명제로 운영되고 있어 본인인증을 거친 후에 기사를 쓸 수 있습니다.
시민기자 가입하기

내방(my page) 또는 메인의 시민기자 기사쓰기를 클릭해 글을 작성해주세요. 기사쓰기는 PC, 모바일 모두 가능하며, 모바일은 moi를 이용해 글을 작성 후 기사로 전송할 수 있어요.moi 서비스 알아보기

내방(my page) 에서 기사 조회 수,
채택상태, 원고료
등을 확인할 수 있어요.* 모바일앱 이용 시 기사에 대한 알림을 받아볼 수 있어 편리합니다.* 모바일앱 다운로드[Android][ios]

다양한 카테고리

정치, 경제부터 여행, 방송·연예 등
다양한 카테고리로 기사를 작성할 수 있어요

기사 작성할 준비가 되었나요?

일반 형식의 기사는 PC에서 작성 가능합니다. 모바일기사쓰기moi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