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민중당 경남도당 창원시위원회는 30일 오전 창원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시민 직접정치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밝혔다. 손석형 위원장과 강영희.정영주.김석규 창원시의원, 이선이.강선영 부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민중당 경남도당 창원시위원회는 30일 오전 창원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시민 직접정치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밝혔다. 손석형 위원장과 강영희.정영주.김석규 창원시의원, 이선이.강선영 부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중당은 내년 6월 치러지는 지방선거 때 창원시장과 창원시의원 후보를 적극 발굴해 내기로 했다.

민중당 경남도당 창원시위원회(위원장 손석형)는 30일 창원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같이 밝혔다. 손석형 위원장과 정영주·강영희·김석규 창원시의원, 이선이·강선영 부위원장 등이 참여했다.

손석형 위원장은 "창원시장과 시의원 후보를 발굴해서 출마할 것"이라며 "후보발굴위원회 만들어서 절차를 거쳐 확정이 되면 밝히겠다. 내년 지방선거를 통해 시의원을 많이 당선시킬 것"이라 말했다.

민중당 창원시위원회는 회견문을 통해 "가장 유능한 정치인은 민중이다"며 "시민의 직접정치시대를 열어가겠다"고 했다.

이들은 "지난해 창원시청 광장에서 밝혀진 촛불을 기억한다. 특정 정치인보다 시민의 단결과 행동이 유능하다는 것을 촛불혁명은 보여주었다"며 "내 삶을 바꾸는 개혁, 과거의 적폐를 청산하고, 사회대개혁으로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겠다는 시민의 열망을 담아 진보정치를 실현하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했다.

또 이들은 "전쟁이 없는 나라, 평화와 통일의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 진보정치, 비정규직이 없는 나라, 모두가 함께 잘사는 경제를 만드는 진보정치, 차별이 없는 나라, 민주주의가 꽃피는 사회를 만들어 가는 진보정치시대를 열어가겠다"고 했다.

진보정당 대통합 의지도 보였다. 창원시위원회는 "진보정치대통합을 위해 노력하겠다. 분열되어 있는 진보정치는 통합 되어야 한다"며 "지난 과거의 아픔을 딛고, 시민의 진정한 대변자로 시민이 주인 되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서는 진보정치의 통합은 필연적 과제다"고 했다.

이들은 "2018년 지방선거에서도 진보정치대단결을 실현해 나가겠다"며 "참다운 진보정치를 실현해 나가겠다. 창원시민의 지지 속에 우뚝서는 진보정당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창원시위원회는 지난 28일 저녁 민주노총 경남본부 대강당에서 당원총회를 열어 손 위원장과 강영희(47) 창원시의원, 김동석(48) 경남청년희망센터 소장, 박쌍순(48)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 경남지부 부지부장, 송철원(58) 전 민주노동당 창원시당 위원장, 윤형권(48) 전 금속노조 경남지부 감사, 이선이(47) 전 금속노조 경남지부 부지부장, 이종대(41) 진해진보연합 집행위원장, 정문진(50) 전 PK밸브노동조합 위원장을 부위원장으로 선출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