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창원 진해구 두동지구 통합물류센터 공사현장에서 안전발판이 무너졌다.
 창원 진해구 두동지구 통합물류센터 공사현장에서 안전발판이 무너졌다.
ⓒ 창원소방본부

관련사진보기

 
창원 진해구 두동지구 통합물류센터 공사현장에서 붕괴 사고가 발생해 8명이 부상을 입고 병원에 후송되었다.

창원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6월 25일 오후 2시 28분경 창원시 진해구 두동지구 통합물류센터 신축공사 현장에서 안전 발판이 무너졌다. 당시 안전발판이 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무너졌던 것이다.

작업자 1명이 바닥으로 추락했고, 인근에 있던 작업자를 포함해 8명이 경상을 입었다. 8명은 모두 인근 4개 병원으로 후송되었다.

경찰과 소방본부는 정확한 피해 상황 등을 파악하고 있다.

태그:#창원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